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2021.04.13 (화)

기상청 제공
영광군, 잦은 강우에 따른 맥류 습해 예방 당부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광군, 잦은 강우에 따른 맥류 습해 예방 당부

겨울철 포장 관리 철처로 피해 최소화

영광군은 겨울철 폭설과 최근 잦은 강우로 인한 보리 습해가 우려됨에 따라 예방을 위해 배수로 정비 등 포장관리를 당부했다.

보리는 다른 맥종에 비해 습해에 약해 토양 과습시 호흡작용 저해, 양분흡수 감퇴, 심하면 뿌리의 목화, 괴사 등을 유발할 수 있으므로 습해를 예방하기 위해서는 배수가 불량한 포장의 양쪽 배수로를 열어주고 배토기 등을 이용해 배수구를 재정비 해야 한다.

보리가 습해로 황화현상이 나타나면 우선 배수로 정비 및 물빼기를 실시하고, 요소 2% 액을 (요소비료 400g/20L, 살포량 100L/10a)을 2∼3회 뿌려 주어 생육을 돋아야 한다. 또한 2월~3월 토양 과습시 서릿발에 의하여 뿌리가 노출되어 동사하므로 보리밟기를 실시해야 한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폭설 후 강추위로 농가에서 배수로 정비가 제대로 되지 않았고, 이번주 강우 예보까지 더해지면서 토양 내 수분이 많아 맥류의 습해 예방을 위해 철저한 포장 관리를 해줄 것과 월동 후(2~3월)에 발생되는 잡초를 적용 약제로 방제해 줄 것”을 당부했다.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