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2020.08.09 (일)

  • 흐림속초24.8℃
  • 흐림23.3℃
  • 흐림철원23.7℃
  • 흐림동두천23.9℃
  • 흐림파주24.0℃
  • 구름많음대관령24.1℃
  • 비백령도22.7℃
  • 흐림북강릉23.2℃
  • 흐림강릉24.2℃
  • 흐림동해21.9℃
  • 구름많음서울25.4℃
  • 구름많음인천25.4℃
  • 흐림원주25.1℃
  • 구름많음울릉도23.6℃
  • 흐림수원25.7℃
  • 구름많음영월23.4℃
  • 구름많음충주24.3℃
  • 구름많음서산25.6℃
  • 구름많음울진25.3℃
  • 구름많음청주27.2℃
  • 구름많음대전26.6℃
  • 구름많음추풍령24.3℃
  • 구름많음안동27.0℃
  • 구름많음상주25.8℃
  • 구름조금포항27.8℃
  • 구름조금군산26.0℃
  • 구름많음대구26.6℃
  • 구름조금전주27.4℃
  • 흐림울산25.5℃
  • 흐림창원26.2℃
  • 구름조금광주26.8℃
  • 흐림부산24.6℃
  • 구름많음통영26.7℃
  • 구름조금목포26.9℃
  • 구름많음여수27.3℃
  • 구름많음흑산도24.3℃
  • 구름조금완도26.0℃
  • 구름조금고창26.7℃
  • 맑음순천26.0℃
  • 구름조금홍성(예)27.0℃
  • 구름조금제주28.6℃
  • 구름조금고산26.9℃
  • 구름많음성산26.4℃
  • 흐림서귀포25.9℃
  • 구름조금진주26.1℃
  • 흐림강화24.7℃
  • 흐림양평24.0℃
  • 흐림이천24.4℃
  • 흐림인제24.2℃
  • 구름많음홍천23.6℃
  • 구름많음태백23.9℃
  • 구름많음정선군22.1℃
  • 구름많음제천22.6℃
  • 구름조금보은23.2℃
  • 구름많음천안24.6℃
  • 구름많음보령26.4℃
  • 구름많음부여26.8℃
  • 구름조금금산25.4℃
  • 흐림27.4℃
  • 구름조금부안26.8℃
  • 구름조금임실24.9℃
  • 구름조금정읍27.4℃
  • 구름많음남원27.0℃
  • 구름많음장수24.6℃
  • 구름조금고창군26.7℃
  • 구름조금영광군27.0℃
  • 구름많음김해시24.7℃
  • 구름많음순창군26.3℃
  • 맑음북창원27.0℃
  • 구름많음양산시25.3℃
  • 구름많음보성군27.1℃
  • 맑음강진군27.1℃
  • 맑음장흥26.2℃
  • 구름조금해남25.9℃
  • 구름조금고흥27.6℃
  • 구름조금의령군26.4℃
  • 구름조금함양군23.7℃
  • 구름조금광양시26.4℃
  • 구름조금진도군26.3℃
  • 구름많음봉화22.3℃
  • 구름많음영주23.8℃
  • 구름많음문경23.9℃
  • 구름많음청송군24.1℃
  • 구름많음영덕25.2℃
  • 구름많음의성25.2℃
  • 구름많음구미27.1℃
  • 구름조금영천26.5℃
  • 구름조금경주시25.6℃
  • 구름많음거창25.8℃
  • 구름많음합천26.5℃
  • 구름조금밀양25.8℃
  • 구름조금산청25.7℃
  • 구름많음거제25.9℃
  • 구름조금남해26.9℃
기상청 제공
어바웃가이드 영광맛집 '지글보글'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바웃가이드 영광맛집 '지글보글'

추운날씨에 딱 어울리는 묵은지생갈비찜 맛집

8.jpg

7.jpg

오늘 방문한 곳은 영광 읍내에 위치한 ‘지글보글’ 주차장은 따로 있지 않다. 

이전에 한 번 방문해본 적이 있는 집! 손색없는 맛과 푸짐한 양을 자랑하는 곳으로 맛있게 먹고 온 기억이나 소개해드리려 한다. 

메뉴는 묵은지생갈비찜, 양푼이생갈비찜, 생오리주물럭, 닦볶음탕 등이 있다. 

하지만 맛있게 먹었던 묵은지찜을 먹으러 왔으니 우린 묵은지생갈 비찜 중자리를 시켰다. 

1.jpg

2.jpg

가격은 중 33,000원, 대 43,000원 기본찬은 오뎅볶음, 콩나물, 김치, 버섯볶음, 방금 만든 따듯한 계란말이 등 7가지 정도 나온다. 

개인적으로 김치찌개나 김치찜에 계란말이는 정말 잘 어울린다고 생각한다. 

중자리는  보통 4명이선 먹을 수 있는 양이다. 

3.jpg

4.jpg

조금 기다리자 맛있게 끓여진 묵은지생갈비찜이 나왔다. 

통째로 들어간 묵은지에 두부와 생갈비가 푸짐하게 들어있고 미리 한번 끓여져 나온터라 살짝만 더 끓여서 먹으면 된다. 

긴 묵은지를 찢어 갈비와 함께 흰쌀밥에 얹어 한입 먹으니 묵은지의 식감과 감칠맛에 부드러운 갈비의 맛이 참 일품이었다. 

묵은지에 두부와 고기를 돌돌 말아 먹어도 정말 맛있다. 

난 물에 빠진 고기를 좋아하지 않는다. 

잡내에 무척 예민한 편이지 만 생갈비라 그런지 고기의 잡내 하나 나지 않았다. 

국물도 시원하고 자극적 이지도 않는 적당한 간에 맛이 진하고 깊은데도 짜다는 생각이 들지 않는다. 

먹고 나서도 속이 전혀 불편하지 않은 맛 이랄까? 고기도 맛있지만 김치가 더 손이 가기에 밥 또한 많이 먹게 된다. 

여기는 특히 국내산만 취급하며 맛, 친절, 위생 3가지를 원칙으로 하여 미리 만들어놓은 음식은 절대 나가지 않고 주문 즉시 바로 조리를 한다. 

그렇기에 더욱 맛있고 신선하고 따뜻하게 맛있게 먹을 수 있다. 

쌀쌀해지는 날씨에 없던 입맛도 돌게 해주는 ‘지글보글’ 묵은지생 갈비찜 적극 추천한다! 

 

주중 am90:30~pm10:00 주말(일요일)오후에 오픈  

예약전화 ☎ 010-3737-2989 061-351-0304 

영광군 영광읍 신남로154 (영광수협 맞은편)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