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7~8월 폭염 및 가뭄피해 복구비 지급

- 318농가 9억원 -
기사입력 2018.11.05 16:33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가뭄.png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지난여름 폭염 및 가뭄으로 인해 농작물 피해를 입은 농가에 대해 11월 7일까지 복구비를 지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군 관계자에 따르면 폭염 및 가뭄으로 피해를 입은 농가의 경영 안정을 위해 긴급 예비비를 투입하여 318농가에 9억 원을 지원한다.

한편 영광군에서는 농작물 재해보험 가입에 따른 농가의 부담을 줄이기 위해 보험 가입비를 국비 50%, 도비 10%, 군비 20%, 자담 20%로 지원하던 것을 2016년부터 군비를 30%로 확대 지원함으로써 농가 자부담을 10%로 줄여 농업재해로 인한 농업 경영불안을 해소하여 안정적인 농업 생산 활동을 뒷받침하고 있다.

[어바웃영광 기자 ygabout@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어바웃영광 & m.aboutyg.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