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광군 인구절벽 위기 극복 해결에 "올인"

인구정책 종합계획 확정 3대 전략, 80개 사업, 3489억 원 투입
기사입력 2018.11.02 14:19
댓글 0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올인.PNG

영광군이 급격히 감소하는 인구 문제 해결을 위한 영광형 “인구정책 종합계획”을 내놨다.

지난달 30일 영광군은 제 2회 인구정책위원회를 개최 하고, 종합대책 수립 경과 보고 및 안건 논의를 거쳐 계획을 확정했다.

이번 인구정책 종합계획은 3대 전략 80개 사업으로 ▲ 웃음이 묻어나는 복지․문화 분야에 41개 사업, 1,322억원 ▲희망이 피어나는 일자 리․청년 분야에 21개 사업, 326억 원 ▲방방곡곡 생기 있는 정주여건분야에 19개 사업, 1,998억 원으로 2019 년부터 5년간 약 3,646억 원의 예산이 투입된다.

3대 전략에 9개의 부분별로 추진 방향과 사업을 제시 하고, 생애주기형 주요 인구 시책 사업을 나열하여 인구 정책 흐름을 쉽게 이해할 수있도록 안내한 것이 특징이다.

이날 회의에서 특성화고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제안이 공통적으로 제기됐으며, 인구유입 전략 중 귀농어ㆍ귀촌인의정착지원을 위한종합센터 마련, 직장 맘의 일ㆍ가정 양립을 위한 직장맘 지원센터 건립에 대한 필요성도 건의됐다. 김준성 영광군수는 “지난 4개월간 5차례의 회의를 통해 치열하게 논의된 만큼 충실히 세워진 것 같다.”면서 “반영하지 못한 내용은 시행 계획 수립 시 검토ㆍ보완해서 인구위기 극복에 대응해 가겠다.”고 밝혔다.

영광군 인구정책위원회는 31명으로 구성되었으며 다양한 분야의 관ㆍ내외 전문 가와 군의회 의원, 관계 공 무원, 이장, 가정주부, 청년 까지 참여해 전문성은 물론 다양한 계층의 목소리를 적극 담아냈다는 평을 받고 있다.

한편, 영광군은 지난 7월 인구정책위원회를 구성하 고, 인구정책 심포지엄, 분과 위원회 개최, 계층별 간담회 에서 도출된 시행 가능한 인구정책 마련을 위해 노력해 왔다.

김태범.PNG

[어바웃영광 기자 ygabout@naver.com]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저작권자ⓒ어바웃영광 & m.aboutyg.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댓글0
이름
비밀번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