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상세페이지

영광군의회 원(院) 구성 갈등 봉합, 의회 정상화

기사입력 2020.10.13 16:51 | 조회수 258

SNS 공유하기

ka fa
  • ba
  • url
    의원 간 협치하는 모습을 보여 군민을 위한 의회로 거듭날 것

    다운로드 (10).jpg

    영광군의회가 지난 13일 제253회 영광군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김병원 의원이 한빛원전대책특별위원장을 맡게 되면서 약 3개월 동안 민주당과 무소속 의원 간의 후반기 원(院)구성 갈등이 봉합되고 의회가 정상화됐다.

    최은영 의장은 먼저 지난 7월 1일 영광군의회 후반기 원(院) 구성부터 시작된 갈등과 관련하여 군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드린데 대하여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드린다고 하였다.

    1991년 풀뿌리 민주주의가 시작된 이래 영광군의회는 지역발전과 군민 복리 증진을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하여 왔으나 간혹 잡음도 발생하였고 이는 더 단단하고 성숙한 의회로 거듭나기 위한 하나의 과정이라고 밝혔다.

    특히, 코로나19가 장기화되고 지난여름 유례없는 집중폭우를 기록한 장마, 그리고 연이은 태풍으로 지역경제가 얼어붙고 있어 많은 군민들께서 힘들어하고 계신다.

    이럴수록 군민들이 항상 지켜보고 있다는 점을 명심하고, 영광군의회 의원 모두는 군민의 뜻을 받들고 의원 상호 간 존중과 배려, 그리고 화합과 새로운 모습의 장으로 오직 군민을 위한 건강한 의회를 만들어 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더불어 최은영 의장은 “영광군의회는 원(院)구성 이후 표출되고 있는 다양한 의견을 전화위복의 기회로 삼아 의원 간 협치 하는 모습으로 새로운 변화와 발전을 모색하겠다”고 강조하였다.



    backwardtop 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