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상세페이지

영광군, 여름철 농기계 보관 및 관리 철저 당부!

기사입력 2019.07.11 15:01 | 조회수 57

SNS 공유하기

ka fa
  • ba
  • url

    농기계 안전사고 예방 홍보자료(1).jpg

    농기계 안전사고 예방 홍보자료(2).jpg

    영광군(군수 김준성)은 강우가 잦은 여름철을 앞두고 농가에서 농기계의 보관과 관리를 잘해 줄 것을 당부했다.

    장마철 농기계 침수피해를 예방하기 위한 최선의 방법은 농기계가 비를 맞거나 물에 잠기지 않도록 안전한 장소에 보관하는 것이다. 부득이하게 야외에 보관해야 하는 경우에는 비닐 또는 방수포장으로 잘 덮어주고 바람에 날려 벗겨지지 않도록 단단히 매어두도록 한다.

    침수 시에는 기종을 불문하고 절대 시동을 걸지 않아야 하며 아무런 조치 없이 시동을 걸게 되면 엔진과 배선이 손상될 수 있다.

    배터리(축전지)가 있는 농기계는 연결된 전선을 분리해낸 뒤 마른 걸레로 물기를 없애준 다음 배터리(축전지) 단자에 윤활유를 바르도록 한다. 물기가 남아 있는 상태에서 전기가 공급되는 경우 심각한 고장이 발생할 수 있기 때문에 정비 후 완전히 건조시킨 다음 이상 유무를 확인 후 시동을 걸어 사용해야 한다.

    또한, 가뭄에 물을 대기 위해 농업용 양수기 조작 시 손가락 절단사고와 전기모터로 인한 감전사고가 빈번한 만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습도가 높고 집중호우가 내리는 여름철에는 농기계 관리를 철저히 해야 농민들의 경제적인 피해를 줄일 수 있으며 보관요령과 침수 시 대처방법에 대한 사전 숙지를 통해 농기계 관리를 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backwardtop 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