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상세페이지

소방차 출동로 확보는 우리의 의무

기사입력 2018.11.26 16:18 | 조회수 152

SNS 공유하기

fa tw gp
  • ba
  • ka ks url

    20181126_162529.png

    화재가 발생하고 대상물이 화재가 급격히 확대하기 전까지 걸리는 시간은 얼마나 될까? 답은 5분 이내이다. 신속성이 가장 중요한 화재상황에서는 단 몇 초가 사람의 목숨을 구하거나 잃게 할 수 있기 때문에 1초라도 더 빨리 도착해야 한다. 그렇다면 소방관에게 5분은 어떤 의미일까? 그것은 바로 한 생명을 살릴수 있느냐를 판가름하는 아주 급박한 시간으로 정의할 수 있다.

    화재출동시 5분이내 초기 대응이 가장 효율적이다. 5분 경과되면 화재의 연소 확산 속도 및 피해면적이 급격히 증가하며 인명구조를 위한 구조대원은 옥내진입이 곤란해지며 미쳐 옥내에서 탈출하지 못한 구조인원은 소중한 생명을 잃을 수도있다.

    구급출동인 경우 응급환자는 4~6분은 골든타임(GOLD TIME)시간이다. 심정지 및 호흡곤란 환자는 4~6분이내 응급처지를 받지 못할 경우 뇌손상이 시작된다. 그간 도로교통법 개정과 소방차 길 터주기 홍보 등 각종 정책이 추진됐음에도 최근 5년간 평균시간은 10분 가까이 되었으며 골든타임인 5분 이내 도착률은 30%가 되지 않는다고 한다.

    소방통로 확보를 위한 소방차 길 터주기는 결코 어려운 일이 아니다. 도로에서 긴급차량을 만나면 편도 2차선에서는 1차선을 비우고, 편도 3차선에서는 가운데 2차선을 비워 긴급차량이 지나갈 수 있도록 하고, 교차로나 1차선에서는 우측 가장자리에 세우고 긴급 차량이 지나갈 수 있도록 하면 된다.

    소방통로 확보는 남이 아닌 나를 위한 통로다. 나에게 긴급을 요하는 일이 생겼을 때 다른 사람들의 잘못된 행위로 인해 그 도움을 받지 못한다면 얼마나 남을 원망하겠는가. 나 하나쯤이야 하는 생각은 버리자. 소방차 통행로는 나를, 당신을, 우리 모두의 생명을 살리고 재산을 지키기 위한 생명선이다. 나 자신뿐 아니라 이웃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작은 것부터 실천하고 관심을 갖는 성숙한 시민의식이 필요한 때이다.

     

     

    backwardtop hom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