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영광굴비광고(배너).jpg

2020.07.12 (일)

  • 흐림22.0℃
  • 흐림백령도21.6℃
  • 흐림북강릉20.3℃
  • 흐림서울23.7℃
  • 흐림인천24.1℃
  • 구름많음울릉도21.5℃
  • 흐림수원24.0℃
  • 흐림청주24.2℃
  • 흐림대전23.5℃
  • 흐림안동21.6℃
  • 흐림포항20.6℃
  • 흐림대구21.3℃
  • 흐림전주24.4℃
  • 비울산20.1℃
  • 흐림창원21.7℃
  • 흐림광주23.6℃
  • 흐림부산21.3℃
  • 비목포22.4℃
  • 비여수21.5℃
  • 비흑산도18.2℃
  • 흐림홍성(예)23.2℃
  • 비제주24.7℃
  • 비서귀포22.6℃
기상청 제공
만우절, 거짓말처럼 떠나버린 영광군의 정치인 박영배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우절, 거짓말처럼 떠나버린 영광군의 정치인 박영배

제6대 영광군의회 군의원, 전라남도 정무비서를 지냈고 이번 6.13지방선거에서 전남도의회 도의원 영광군 1지역구 도전에 나섰던 박영배 후보자가 불의의 사고로 유명을 달리 했다.

28783466_1519722384793372_4167616357417877504_n.jpg
▲박영배 전남도의원 제1선거구 예비후보자
 (사진= 박영배 페이스북)

사고는 오늘(4월1일) 오전 10시 30분경 묘량면 덕흥리 흥곡저수지에서 발생 했다. 부친 산소방문을 위해 그곳을 지나던 박영배후보자의 차량이 물에 빠졌고 주변을 지나던 목격자에 의해 소방서에 신고 되었다. 

등산중이던 한 목격자는 "차를 타고 지나가던 박후보와 인사를 나눈 직후에 박후보의 차량이 저수지에 빠져 있는 것을 봤다"고 경찰에 진술했다. 경찰은 목격자 진술을 토대로 A씨가 운전 중 사고를 당한 것으로 보고 경위를 조사 하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잠수부를 통해 수색에 나섰지만 탁한 물로 시야가 좁아 난항을 겪었다.

KakaoTalk_20180401_211034093.jpg

이 소식을 듣고 현장에는 김준성 군수를 비롯해 수많은 정치인들과 지역주민들이 모여 상황을 지켜 봤다.

결국 차량을 먼저 인양하고 수색에 다시 나섰던 민간 잠수부들은 오후 7시 14분께 차량이 침몰되어 있던 지역 부근에서 고인을 찾아냈고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다.

KakaoTalk_20180401_211723506.jpg

▲오후 6시 30분경 흥곡저수지에서 전수한박후보의 차량을 
인양하고 있다..

관련기사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