팝업레이어 알림

영광굴비광고(배너).jpg

2020.07.11 (토)

  • 구름많음26.1℃
  • 구름많음백령도25.0℃
  • 흐림북강릉20.4℃
  • 구름많음서울29.5℃
  • 구름많음인천28.8℃
  • 흐림울릉도20.5℃
  • 구름많음수원29.8℃
  • 구름많음청주29.4℃
  • 흐림대전28.6℃
  • 흐림안동28.1℃
  • 흐림포항22.7℃
  • 흐림대구30.3℃
  • 흐림전주27.1℃
  • 흐림울산24.8℃
  • 흐림창원26.9℃
  • 흐림광주28.0℃
  • 흐림부산22.7℃
  • 구름많음목포25.4℃
  • 흐림여수25.5℃
  • 구름많음흑산도24.4℃
  • 구름많음홍성(예)28.1℃
  • 흐림제주24.5℃
  • 흐림서귀포22.9℃
기상청 제공
[어바웃TV] 군내버스터미널 차단에 결국 내몰린 영광군민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바웃TV] 군내버스터미널 차단에 결국 내몰린 영광군민들

끝내 합의점 찾지 못한 영광교통과 터미널 소유주

군내버스터미널이 통제되며 많은 군민들, 특히 노인들이 거리에서 버스를 기다려야 하는 상황이 발생 했다.

미리 예고되지 않은 상황에 군민들은 분노 했고, 업무를 해야 할 군청직원들은 새벽부터 교통통제에 나서야 했다.

양쪽 차선에 임시 승하차장이 마련 되었지만 노선에 따라 서는 곳이 다르고 안내가 제대로 이루어지지 못해 노인들은 버스를 타려고 무단횡단을 할 수 밖에 없었다.

15일 점심 때 현재 영광교통과 시외버스터미널측은 문제 해결을 위해 협의 중인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1972_2907_5510.png







모바일 버전으로 보기